회원센터 회원사 홍보
  • LS산전, 18MW급 日 메가솔라 발전소 건설 본격화
  • 경영지원본부
  • 2018-02-23 17:25:03 (조회 : 954회)
LS산전은 지난해 수주한 18MW(메가와트)급 ‘하나미즈키 태양광 발전소’ 건설을 본격화한다고 22일 밝혔다.
앞으로 1년 안에 설비 공사는 물론 계통 연계까지 마무리하고 EPC 역량을 발휘, 현지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는 목표다.
LS산전은 22일 일본 혼슈(本州) 이시카와현(石川県) 하나미즈키 태양광발전소 사업과 관련해 시설물 설치를 시작으로 착공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하나미즈키 사업은 이시카와현 가시마군(鹿島郡) 지역 약 30만㎡ 부지에 사업비 약 460억 원(45.5억 엔) 18MW 규모의 태양광 발전소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LS산전은 건설 및 운영 사업자로 선정돼 발주사인 ‘이시카와 하나미즈키1 합동회사’와 EPC 턴키사업 계약을 체결했다.
지난해 지반 등 기초공사를 끝냈고 겨울 휴지기를 거쳐 이달부터 가대 등 시설물을 공사 현장에 투입하고 있다. 향후 모듈은 물론 배전반, RMU(Ring Main Unit), PCU(Power Control Unit) 등 전력설비를 순차적으로 이동시켜 시설물과 모듈 설치를 동시에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통해 공기를 최대한 앞당겨 연내에 구축 공사를 마무리하고 이르면 내년 초 계통연계 운전을 시작, 설계·조달·시공(EPC) 역량을 증명하겠다는 각오다.
해당 발전소는 내년 3월 준공 이후 PPA(전력판매계약)를 체결한 호쿠리쿠(北陸)전력에 1년간 약 5000가구가 사용할 수 있는 전기를 20년에 걸쳐 공급하게 된다. LS산전은 운영·유지(O&M; Operation & Maintenance) 경쟁력도 확보, 일본 현지 태양광 발전 시장에서 우위를 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자료원 : 송세준 기자 21ssj@electimes.com

http://www.electimes.com/article.php?aid=1519223891153915011

전기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고 있으므로, 컨텐츠(기사)를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